:::::전법도량우리절 - "붇다의 제자는 늘 깨어 있습니다.":::::

제목 없음
 
      home > 동연게시판 > 사경방

 
 

View Article     
Name
  이지인 2016-05-18 11:17:50, Hit : 899
Subject   5월 18일 사경 - 지장경 49
또 보광보살미여, 미래 세상에 만약 나쁜 사람, 나쁜 신, 나쁜 귀신 등이 있어, 어떤 선남자 선여인이 지장보살 형상에 귀의하여 공경하며 공양하고 찬탄하고 우러러 예배함을 보고 망령되이 꾸짖고 헐뜯거나 공덕과 이익이 없다고 비방하거나, 비웃고 그르다고 하거나, 다른 사람에게 말하여 함께 그르다고 하거나 여러 사람들에게 말하여 여럿이서 그르다고 하는 등 한 생각만이라도 꾸짖고 훼방하는 마음을 낸다면 이러한 자는 현겁의 천불이 모두 열발에 드신 뒤까지도 훼방한 죄로 아비지옥에 떨어져 매우 무거운 과보를 받을 것이니라.
그리고 이 겁을 다 지내고 나서는 다시 아귀보를 받게 되며 또 천 겁이 지나면 다시 축생보를 받게 되며 또 천 겁을 지나고서야 비로소 사람의 몸을 받게 되느니라. 하지만 사람 몸을 받아도 빈궁하고 하천하여 눈, 귀, 코, 혀, 몸, 뜻 등의 육근을 갖추지 못하고 많은 악업이 그의 몸에 맺혀 있어 또 다시 악도에 떨어지게 되느니라.
그러므로 보광보살이여, 다른 사람이 공양 올리는 것을 비방하고 헐뜯기만 하여도 이러한 죄보를 받거늘 하물며 다른 나쁜 소견을 내어서 불법을 직접 훼방하고 파괴함이야 말해 무엇하겠느냐.

선유행 김영아 (2016-05-18 17:02:25)  
또 보광보살이여, 미래 세상에 만약 나쁜ㅁ 사람, 나쁜 신, 나쁜 귀신 등이 있어, 어떤 선남자 선여인이 지장보살 형상에 귀의하여 공경하며 공양하고 찬탄하고 우러러 예배함을 보고 망령되이 꾸짖고 헐뜯거나 공덕이 이익이 없다고 비방하거나, 비웃고 그르다고 하거나 , 다른 사람에게 말하여 함께 그르다고 하거나 여러사람들에게 말하여 여럿이서 그르다고 하는 등 한 생각만이라도 꾸짖고 훼방하는 마음을 낸다면 이러한 자는 현겁의 천불이 모두 열반에 드신 뒤까지도 훼방한 죄로 아비지옥에 떨어져 매우 무거운 과보를 받을 것이니라.
그리고 이 겁을 다 지내고 나서는 다시 아귀보를 받게 되며 또 천 겁이 지나면 다시 축생보를 받게 되며 또 천 겁을 지나고서야 비로소 사람의 몸을 받게 되느니라. 하지만 사람 몸을 받아도 빈궁하고 하천하여 눈, 귀, 코, 혀, 몸, 뜻 등의 육근을 갖추지 못하고 많은 악업이 그의 몸에 맺혀 있어 도 다시 악도에 떨어지게 되느니라.
그러므로 보광보살이여, 다른 사람이 공양 올리는 것을 비방하고 헐뜯기만 하여도 이러한 죄보를 받거늘 하물며 다른 나쁜 소견을 내어서 불법을 직접 훼방하고 파괴함이야 말해 무엇하겠느냐.
보우윤 신미옥 (2016-05-19 09:07:32)  
또 보광보살이여, 미래 세상에 만약 나쁜 사람, 나쁜 신, 나쁜 귀신 등이 있어, 어떤 선남자 선여인이 지장보살 형상에 귀의하여 공경하며 공양하고 찬탄하고 우러러 예배함을 보고 망령되이 꾸짖고 헐뜯거나 공덕과 이익이 없다고 비방하거나, 비웃고 그르다고 하거나, 다른 사람들에게 말하여 여럿이서 그르다고 하는 등 한 생각만이라도 꾸짖고 훼방하는 마음을 낸다면 이러한 자는 현겁의 천불이 모두 열반에 드신 뒤까지도 훼방한 죄로 아비지옥에 떨어져 메우 무거운 과보를 받을 것이니라.
그리고 이 겁을 다 지내고 나서는 다시 아귀보를 받게 되며 또 천 겁이 지나면 다시 축생보를 받게 되며 또 천 겁을 지나고서야 비로소 사람의 몸을 받게 되느니라. 하지만 사람 몸을 받아도 빈궁하고 하천하여 눈, 귀, 코, 혀, 몸, 뜻 등의 육근을 갖추지 못하고 많은 악업이 그의 몸에 맺혀 있어 또 다시 악도에 떨어지게 되느니라.
그러므로 보광보살이여, 다른 사람이 공양 올리는 것을 비방하고 헐뜯기만 하여도 이러한 죄보를 받거늘 하물며 다른 나쁜 소견을 내어서 불법을 직접 훼방하고 파괴함이야 말해 무엇하겠느냐.
 Prev    5월 20일 사경 - 지장경50 [2]
이지인
  2016/05/20 
 Next    5월 17일 사경 - 지장경48 [2]
이지인
  2016/05/17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lifesay